WEBIS MOBILE PAGE (~767)
WEBIS TABLET PAGE (768~991)
WEBIS DESKTOP PAGE (992~1279)
WEBIS BIG DESKTOP PAGE (1280~)

약자복지를 지원하는 노인일자리 사업, 2027년 노인인구의 10%로 확대 > 복지정책

본문 바로가기
서브비주얼

복지정책

여기 광주광역시에서 늘, 아름다울 당신의 새로운 청춘을 응원합니다.

  • HOME
  • 정보마당
  • 복지정책
  • HOME
  • 정보마당
  • 복지정책

복지정책

약자복지를 지원하는 노인일자리 사업, 2027년 노인인구의 10%로 확대

페이지 정보

profile_image
작성자 관리자
댓글 0건 조회 689회 작성일 23-07-31 09:17

본문

  약자복지를 지원하는 노인일자리 사업, 2027년 노인인구의 10%로 확대

- 보건복지부, ‘제3차 노인일자리 및 사회활동 지원 종합계획(’23~’27)’ 발표
- 베이비붐 세대(’55~’63) 등 신노년층 사회참여 욕구에 적극 대응하는 일자리 창출



 보건복지부(장관 조규홍)는 7월 27일(목) 저출산·고령사회위원회 운영위원회를 통해‘제3차 노인일자리 및 사회활동 지원 종합계획(2023~2027)’을 발표하였다. 이번 종합계획은 ‘약자복지 실현’과 ‘일자리 창출’에 중점을 두고 초고령사회와 신노년세대 등 다양한 수요에 대응하기 위한 노인일자리 정책 추진 방향을 담고 있다.

   정부는 천만 노인 시대, 초고령사회에 대비해 2027년까지 노인인구 10% 수준의 노인일자리 규모를 확충하는 것을 목표로 공익활동형 일자리는 안정적으로 제공하여 수요에 대응하고, 사회서비스형·민간형 일자리는 전체 노인일자리의 40% 이상으로 확대해나간다.

   먼저 저소득 어르신의 노후 소득보장과 함께 아동·노인 등 사회적 약자에게 서비스를 제공하는 공익활동형 일자리를 지속 추진한다. 특히 독거·거동 불편 등 노인의 돌봄 사각지대를 보완하는 노노(老老)케어, 지역사회 수요가 높은 어르신 식사·청소·가사지원 등의 프로그램을 확대한다.

   돌봄(초등 늘봄학교 돌봄지원 사업), 안전(경로당 등 취약시설 안전 점검) 등 다양한 사회서비스 영역의 일자리를 공공기관, 사회복지시설 등과 연계해 발굴하고, 초기투자비, 전문 상담 등 민간영역 취·창업 지원도 강화해 신노년세대 맞춤형 일자리도 다양화한다.

   보건복지부 이기일 제1차관은 “노인일자리 정책은 초고령의 저소득 어르신뿐만 아니라 생산성이 높지만 노후 대비가 부족한 젊은 노년층에게도 반드시 필요한 정책”이라고 밝히며,“노인일자리가 노후 소득보장과 더불어 사회적 약자를 지원하고, 국가경쟁력을 높이는 좋은 일자리로 혁신할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ab196c30d29f0edd0dd78ddd9247d7b0_1690762687_8194.jpg
ab196c30d29f0edd0dd78ddd9247d7b0_1690762686_7991.jpg
ab196c30d29f0edd0dd78ddd9247d7b0_1690762687_29.jpg
 

첨부파일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FLOAT LEFT